올여름, 그녀의 어꺠가 숨을 쉰다.

  그녀의 어깨가 숨을 쉰다
화끈한 "오프 숄더", 올여름 "핫 트렌드"
올여름 패션 "핫 트렌드" 소개
"여인의 노출은 무죄"다.



▶신비롭고 우아한 그리스 여신으로 변신한 이세은의 언밸런스 스타일.
그녀의 어깨가 숨을 쉰다
화끈한 "오프 숄더", 올여름 "핫 트렌드"
올여름 패션 "핫 트렌드" 소개
화끈한 "오프 숄더", 올여름 "핫 트렌드"

"여인의 노출은 무죄"다.
노출의 계절인 여름, 아슬아슬 노출패션이 올해 또 다시 그 수위를 높였다.
배를 드러내는 노꼽티는 이젠 심드렁한 반응을 얻는 평범한 수준. 어깨와 쇄골을 시원하게 드러내는 "오프숄더(off-shoulder)"와 등을 화끈하게 노출하는 "백리스(backless)"가 핫 트렌드다.
 
해변가 리조트웨어 으뜸 
▲ 홀터넥
목 뒤로 끈을 둘러 매는 홀터넥 톱은 레이어드룩으로 활용하기 좋은 아이템이다.
 얇은 끈의 홀터넥 톱 위에 또 다른 톱이나 목이 깊게 파인 티셔츠를 덧입으면 스타일리시해 보인다.
겉옷만 벗으면 금세 섹시한 분위기로 변신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자칫 어깨가 넓어 보일 수 있으므로, 체격이 "우람한" 사람은 피하는 게 좋다.

목뒤로 끈…레이어드룩 어울려
▲ 백리스 
 해변가에서 여성적인 매력을 맘껏 발산하는 리조트웨어로 으뜸이다. 부드럽고 광택있는 실크 소재를 선택하는게 요령.
브래지어 형태의 톱을 백리스 톱 안에 입는 것도색다른 코디법.
▶겉옷만 벗으면 한순간에 나이트 의상으로 변할 수 있는 한혜진의 홀터넥 톱 스타일
스카프 한 장으로도 백리스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루이까또즈에서는 백리스 스타일로 활용하기 좋은 플라워 프린트, 기하학 무늬 등 화려한 스카프를 내놓았다.

한쪽 어깨만 드러낸 비대칭
▲ 언밸런스
언밸런스 스타일은 한쪽 어깨만 드러내는 비대칭 스타일. 섹시한 한편, 그리스 여신처럼 우아한 느낌도 나는 게 특징이다. 어깨 넓은 사람은 화려한 문양을 골라 시선을 분산시키는 게 요령이다.
 또 살짝 광택이 나는 소재가 라인을 부드럽게 살려준다. 데스틸 등에서 선보인 "훌 티셔츠"도 여러가지 스타일로 변신시켜
는 아이템. 어깨에 달린 긴 스카프를 팔에 걸치면 언밸런스, 늘어뜨리면 탱크톱이 된다.

끈 아예없어 가슴 볼륨업
 ▲ 튜브톱
어깨끈이 아예 없는 튜브톱을 입을 때는 특히 "가슴 볼륨업"이 중요하다. 가슴이 작다면 볼륨업 브래지어를 활용하거나, 가슴에 레이스 장식이 달린 디자인을 고른다.
피부가 까무잡잡한 사람은 흰색, 우윳빛 피부는 원색이나 스트라이프 패턴을 입으면 볼륨있어 보인다. 특히 통통한 사람은 원색의 튜브톱을 입으면 한결 날씬해 보일 수 있다.
과감한 액세서리로 스타일을 마무리하는 게 필수. 바쵸바치 등에서 나온 실버 액세서리는 더위를 한순간에 날려버릴 듯
▶김민정은 과감한 튜브톱으로 여성미를 마음껏 뽐냈다.
시원한 느낌을, 자개 소재는 동남아 휴양지의 이국적인 분위기를 내준다. 
 
 <스포츠조선 이영주 기자 sun@>